본문바로가기

장애인지역공동체

공지사항

Newson

홈 > 장지공소개 > Newson

장애인지역공동체의 뉴스온게시판입니다.
NEWS ON 글읽기
[에이블뉴스]거짓말에 속아 8년 강제노역 당한 지적장애인
작성자
담당자
작성일
2018-01-05 10:24:50
조회수
254

거짓말에 속아 8년 강제노역 당한 지적장애인

지역주민 제보로 발각, 경기북부장애인인권센터 구조

에이블뉴스, 기사작성일 : 2018-01-02 16:43:18
경기도에 거주하는 한 장애인이 ‘경기북부장애인인권센터’의 도움으로 8년에 걸친 강제노역의 굴레에서 벗어났다.

2일 경기도에 따르면 지적장애인 B씨는 지난 2009년 봄 돈을 벌게 해주겠다던 사장 C씨의 거짓말에 속아 무려 8년 동안 경기북부 소재의 한 시장에서 A시장에서 행상을 하면서 사실상 무보수로 강제노역에 시달렸다. 특히 B씨가 거주한 공간은 난방과 씻을 공간도 없는 가게 귀퉁이 방이었다.

그러던 중 경기북부장애인인권센터는 지난해 3월 “추워도 옷도 제대로 못 입고 일만 죽어라 하고 돈도 못 받는 불쌍한 사람이 있으니 구해달라”는 다급한 전화를 받았다. 평소 B씨를 눈 여겨 보던 한 지역주민의 제보였다.

마침내 B씨는 센터의 도움으로 기나긴 강제노역을 청산할 수 있었다. 이후 센터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오랜 시간 노역에 의해 발병한 위장병과 허리디스크를 치료받을 수 있었다. 현재는 한글공부, 버스타기 등 일생생활에 필요한 부분들을 배우며 새로운 삶을 준비하고 있다.

이처럼 B씨에게 희망이 돼 준 ‘경기북부 장애인인권센터’는 ‘경기도장애인차별금지 및 인권보장에 관한 조례’에 의거해 지난 2016년 12월 경기북부 장애인 인권보장을 목적으로 설립된 기관이다.

센터는 개관 이후 1년간 약 1,000여건의 인권상담을 진행해 장애인 당사자의 자기결정권과 선택권이 보장되도록 노력해왔다. 접수된 상담 중 40%는 발달장애인 관련 상담이었으며, 전체 53% 가량이 고양, 의정부, 남양주 인구 밀집지역에서 접수된 것으로 확인됐다.

이에 센터는 전화·방문 상담을 통해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고, 각종 인권침해와 차별 사례에 대한 법률자문을 실시했다. 또 장애인들의 접근성 편의를 고려해 홈페이지(www.15220031.com)를 개설해 온라인 상담도 지원했다.

이밖에도 북부 10개 시군 특별교통수단 실태조사, 인권침해 시설 실태조사, 찾아가는 차별 상담소 운영, 장애인 참정권 모니터링 등 각종 상담·조사·구제사업을 펼치고, 공무원·특별교통수단 종사자·인권강사단 등을 대상으로 역량강화에 필요한 워크숍 및 교육을 실시해왔다.

특히 장애인차별금지추진연대, 대한법률구조공단 의정부지부, 경기동북부해바라기센터 등 각종 지역 유관기관과 함께 업무협약 및 간담회를 열어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도 했다.

김병태 경기북부 장애인인권센터장은 “모든 사람은 각 개인의 생각에 따라 자기결정권과 선택권이 보장될 때 행복을 느낀다. 장애인들 역시 특별한 삶을 원하는 것이 아니라 기본적인 권리가 일상에서 보장되는 지극히 평범하게 살 수 있는 세상을 원한다”며 적극적인 사회적 관심을 강조했다.

지주연 경기도 사회복지담당관은 “신고자분의 전화한통이 없었다면 B씨는 지금도 힘든 겨울을 보내고 있어야 했을지도 모른다. 주위의 관심이 한사람의 삶을 바꿀 수 있는 만큼, 주위를 한 번 더 둘러보고 센터의 문을 적극 두드려 달라”고 밝혔다.

장애로 인해 차별이나 인권침해를 겪고 있는 장애인을 있다면 언제든지 경기북부 장애인인권센터(1522-0031)로 전화하면 상담을 받을 수 있다.

-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(ablenews.co.kr)-

-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·ablenews@ablenews.co.kr-

최석범 기자 (csb211@ablenews.co.kr)
첨부파일
[다음글]
[에이블뉴스]장애인 그리고 이웃사촌과 층간소음
작성자
담당자
작성일
2018-01-08
[이전글]
[에이블뉴스]경남도, 중증장애인 도우미지원 자부...
작성자
 담당자
작성일
2018-01-05
목록